안창홍 ' 똥







안창홍 여행기
AHN CHANG HONG ' TOUR


회원가입 로그인
    협곡 2011/08/18
  L1001819.jpg협곡.jpg (424.0 KB)   DOWNLOAD : 24


협곡 까마득히 강줄기가 보인다. 끝도없이 펼쳐지는 이 경이로운 풍경을 디지털 카매라 렌즈가 잡아내기엔 역부족이다. 산길 모퉁이를 돌때마다  신천지가 펼쳐지듯, 태고의 신비를 그대로 간직한듯한 범접할 수 없는 경관에 넋을 빼앗기기에도 지칠지경이다.
   구름그림자
   흔들 흔들 덜컹 덜컹
     
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